블로그 이미지
하늘사랑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 256,349total
  • 69today
  • 75yesterday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

2010.08.28 17:06 Food & Beverage/coffee
어느덧 커피강좌가 6회째이다..

이제 2번밖에 안남음..

배우면 배울수록 앞으로도 생각할 것..

배울 것이 많다는 느낌만..

이번주는 아메리카 대륙의 커피..

비교해보기..

처음에는 콜롬비아..

유명한 커피..


부드러운 신맛과 약간은 묵직한 느낌..


드립하고 남은...


두번째는 브라질..


드립은 강사님이 아닌

각자가 하나씩 맡아서 내린다..


브라질은 뭐..

맛이 부드럽다 못해 심심할 정도의 느낌..

맛있게 내려주는 곳도 있다고 하는데..


중간에 나온 허니브레드..

간식으로 사가져간 식빵을 보시더니

손수 만들어주신..^^


바삭하고 맛있었다.


하나는 꿀이 조금 덜 들어갔고
 
하나는 조금더 들어갔다고


결론은 둘다 맛있었다는...


이건 아마도 과테말라...

커피 색을 가지고 원두를 알아맞추는 것은..

신이면 가능하려나? ^^


구수한 느낌의 과테말라..


이건 강사님의 드립..

코스타리카...





고수의 드립...ㅋㅋ

코스타리카는 밸런스가 잘 맞아있고 가볍고 감칠맛이 난다.


이것은 페루의 드립..

로스팅을 달리한 페루 유기농 원두의 드립..


같이 강의를 들으시는 두분..^^





열심히(?) 드립..


오늘의 참고자료..


페루커피..

부드러우면서 쓴 맛..

브라질하고 비슷하면서도 다른 느낌..


포장부터 페루...

페루전통음식점에서 사용한다고


오늘의 커피 도구는..

체즈베..

가장 오래된 커피 도구..

터키에서 사용하는 도구..

우리나라에도 체즈베를 사용해서 커피를 내려주는 곳이 있다는데..

어디인지는..--;


체즈베..


아주 곱게 간 커피가루를..


체즈베에 넣고


약 14~15g정도 넣는다.


물에 설탕을 적당량 넣는데..

오늘은 각설탕 3개..

물은 체즈베 길이에 약 절반정도 넣는다고..


그리고 끓인다..


잘 지켜보고 있다가..


끓어오르기 시작하는게 보이면..


준비하고 있다가


넘치기 전에..


들어 올린다..


그래서 가라앉힌 후..


다시 끓인다..

그래서 또 끓어오르면..


다시한번 든다..


그리고 다시 한번 끓이기..


들어올리고..


적당히 식힌 뒤에 마시면 된다..^^


진한 느낌..

향도 강하고 색도 진한데..

생각만큼 쓰지는 않다 그냥 진하다..

에스프레소랑 비슷한 느낌인데..

약간 쌍화탕 느낌도 나고..

밑에 있는 것을 마실 수록..

커피 가루가 입안에 그득..

씹어서 먹어야 한다..


구석에 있던 커피 가루..





롤링빈스입니다..^^





그냥 전등을 한번 찍어봤습니다..





이건 개발 중인 신메뉴(?)

겨울철 대비용 메뉴를 개발 중이시랍니다..^^

아직 완성은 안되었지만..

완성품 기대 기대~~^^

이제 두번 남았습니다..^^

다음에는 라떼아트를 배워볼까 생각중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본동 | 롤링빈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늘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