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하늘사랑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 261,160total
  • 19today
  • 64yesterday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

2015.04.15 15:37 Hobby/보드게임

이번 모임에는

 

잠시? 들려주신 분들이 많으셨습니다.

 

부르심님이 오시고...

 

천상소년님, 에어님, 별님, 프림로즈님이 오셔서

 

미스테리움을 꺼내서 설명을 하시는데

 

데우스님이 도착을 하셨습니다.

 

그래서 게임을 시작...

 

천상소년님이 유령으로 당첨..

 

이게 이날의 웃음을 주게 되는 요인일지

 

이때는 아무도 생각하지 못했습니다.

 

 

간단히 룰 설명중인 부르심님.

 

 

천상소년님이 유령을 맡아서 플레이하셨는데

 

물패도 버려주시고...

 

이상하게 카드를 줘서

 

플레이어들에게 의도치 않은!! 혼란을 줘서

 

 

재미있게 플레이되었습니다.

 

저는 옆에서 구경만 했는데도 재미있더군요.

 

샌드베이비님이 도착을 하셔서

 

테이블을 둘로 나눴네요

 

제가 앉은 쪽은 무라노를

 

다른 테이블은 신작 마르코 폴로를 플레이했습니다.

 

 

신혼여행으로 무라노에 들렸었는데...

 

그때 생각은... 전혀 나지 않는 게임보드입니다. ㅋ

 

 

옆 테이블의 마르코 폴로.

 

보드만 보면 제 취향인데요. 기억에서 지우기로 했습니다. ㅋㅋ

 

 

무라노는...

 

게임은 괜찮은데 무라노라는 테마는 잘 살아나지는 않은듯하다.. 라는게 개인적인 평가입니다.

 

 

허나 게임이 쉽고 괜찮아서 하나 구매할까 고민이 되기는 하네요.

 

 

마르코폴로..

 

재미있어 보입니다.

 

무라노가 끝나고 샌드베이비님이 가시고

 

비형스라블님이 오셨습니다.

 

 

비형스라블님과 프림로즈님이 편, 저랑 별이님이 편을 먹고 했는데요.

 

 

특이하고 재미있는 트릭테이킹이더군요.

 

 

각 카드는 소속?이 뒷면으로 표시되기 때문에

 

상대방이나 우리편한테 카드를 대신 내달라고 요청할 수도 있는데 이 부분이 참 기발하더군요.

 

별님과 제가 잘 나가다가

 

중반부터 감을 잡으신 비형님과 프림로즈님이 맹추격..

 

그러다가 마지막 라운드에 대박을 치시면서 역전패 당했습니다.

 

재미있더군요.

 

옆 테이블에서는 매지컬 스퀘어를 하시더군요.

 

 

작년 여름 펀딩해야지 했다가..

 

휴가 다녀와서 까먹고 펀딩 안했던...

 

아쉬운 게임인데...

 

재미있게 하시더라구요.

 

저녁식사 시간을 기점으로

 

비형스라블님, 천상소년님, 에어님, 프림로즈님이 가셨습니다.

 

그래서 데우스님, 별님, 부르심님, 저 해서

 

브류 크래프터스 4인플을 돌렸습니다.

 

 

컴포가 많은 게임이더군요.

 

 

맥주를 만드는 게임인데...

 

맥주에는 관심이 아주 많지 않아서 대강 밖에 모르겠더라구요.ㅎㅎ

 

맥주를 만드는 방법에 대해 잘 아시는 분들은 더 재미있게 플레이 하실 수 있으실거 같더군요.

 

 

아콜처럼 일꾼을 놓아서 맥주재료를 모으고

 

 

모은 재료로 핀카처럼 맥주를 만드는 가벼운 편인 게임입니다.

 

 

맥주를 만들면 맥주 칩을 가져오는데

 

그렇게 해서 맥주를 팔아서 돈도 벌고

 

승점도 벌고.. 그러다 유지비도 내고..

 

그런 게임이더군요.

 

게임은 괜찮았는데 세팅과 정리할 컴포가 많은게 단점으로 생각되더군요.

 

아 그리고 좀 부실한 룰북도요. ㅎㅎ

 

방문해 주신 모든 분들 덕분에 즐거운 하루였습니다.^^

 

posted by 하늘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