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하늘사랑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 262,733total
  • 5today
  • 42yesterday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

2018.08.29 13:45 Travel/나들이

일요일에 뭘 할까 고민을 하다가

 

챔피언1250에 가보기로 했습니다.

 

고양 스타필드, 용산 아이파크몰 두군데를 고민하다가

 

고양 스타필드를 아직 가본적이 없어서 고양 스타필드에 있는

 

챔피언1250에 가보기로 했습니다.

 

10시 오픈인데 10시반 오픈인줄 알고 10시 조금 넘어서 도착을 했는데

 

줄을 서서 입장을 하고 있었습니다.

 

입장시 아이의 정보를 입력하는 과정이 있어서 시간이 조금 걸리는 듯 했습니다.

 

안에는 여러가지 액티비티들이 있었지만

 

아직 조금 이른듯한 것들도 있고 그랬습니다.

 

초등 저학년, 키 130cm 이상이 되어야 좋을 듯 했습니다.

 

두가지인가 액티비티가 키 제한이 있었습니다.

 

 

그렇지만 신나게 뛰어노는 MJ군

 

신나게 놀아주면 좋죠.^^

 

 

볼풀장도 있구요.

 

 

단순하지만? 아이들이 즐거워 할 수 있는 시설들이라고 생각됩니다.

 

 

피카츄 풍선이 있어서 같이 사진 한 컷

 

 

피톤치드볼풀이 있어서 그곳에서도 잠시 놀구요.

 

 

아이 이름, 보호자 연락처, 입장-퇴장시간, 기타 정보들을 스티커로 인쇄해서 붙여줍니다.

 

괜찮은듯 했습니다. 나가야 하는 시간도 알 수 있구요.

 

나가는 시간이 넘어가면 10분당 추가요금이 나오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연출샷을 한번 해봤는데 그리 예쁘지 않아서 실패..ㅎ

 

 

볼풀에서 화면으로 게임을 할 수 있는데

 

제법 난이도가 있달까 화려하달까 하더군요.

 

 

장애물 통과도 있구요.

 

 

정글짐? 같은 구조물도 있는데 천장에 닿을 정도 높이까지 이어져서 제법 높습니다.

 

 

사진상으론 잘 안느껴지지만 저게 한 8미터 높이는 되지 않을까 싶네요.

 

 

그 높이에서 건너다니기도 하구요.

 

재미는 별로였는지 한번 지나가고 나더니 다시 가지는 않았습니다.

 

 

...

 

 

그리고 직원이 자전거로 직접 돌려주는 에어바가 있었는데

 

저걸 아이들이 많이 좋아했습니다.ㅎ

 

 

뭐든 즐거우면 되는거죠.

 

 

중간에 안돌려줄 때도 장난도 치구요.

 

 

슬쩍 자신이 붙었는지 넘어가보기도 하구요.

 

 

요건 달려 올라가서 손 모양을 잘 찾아서 터치하면 위에 사이렌이 울리는 곳입니다.

 

열심히 잘 달려서 터치합니다.

 

 

한번에 많은 아이들이 있으면 다칠 수 있으니 조금 조심은 해야합니다.

 

 

다시 볼풀에서 놀구요.

 

 

남자아이들은 공만 조금 있으면 그냥 잘 놀듯 합니다.ㅎㅎ

 

 

볼풀에 누워도 보구요.

 

그렇게 놀다가 2시간이 지나서 나왔습니다.

 

제가 의도했던 롤러스케이트 라던가 암벽등반이라던가

 

튜브 썰매는 전혀 이용하지 않았습니다. ㅎㅎ

 

 

그리고 지나가다 레고 팝업 매장이 있어서

 

 

엄청나게 만들기 힘들었을거 같네요.ㅎ

 

 

튼튼하게 만들었는지 앉아볼 수 있게 되어있었습니다.

 

그리고 새우볶음밥을 먹고 싶다는 MJ군의 요청에 중식당 루이라는 곳에 갔습니다.

 

 

얇게 썰린 단무지와 쨔샤이

 

 

엄마 뽀뽀~

 

 

탕수육+쟁반짜장 세트에 새우볶음밥을 주문했습니다.

 

가격이 조금 나간다 싶었는데

 

양이 많았습니다.

 

맛도 괜찮았구요.

 

탕수육도 괜찮았고

 

 

쟁반짜장도 맛있었습니다.

 

특히 양파, 돼지고기 등 재료가 푸짐해서 면을 다 먹고 밥을 비벼서 먹고 싶을 정도였습니다.

 

 

새우볶음밥도 고슬고슬 잘 볶아져 나왔고 새우도 많이 들어있었습니다.

 

 

밖에 나오면 상전이라 먹여드려야 잘 드십니다.

 

 

그리고 이쪽 공간이 고메스트리트라는 공간이라 입구가 역처럼 꾸며져 있습니다.

 

 

기관차도 있구요.^^

 

 

밥먹고 다시 레고매장.

 

구경도 하고 레고 조립을 할 수 있는 곳이 있어서 잠시 놀다가

 

 

밀크티 아이스크림이 맛있다고 하는

 

베질루르로 향했습니다.

 

매장이 화려한 느낌이었습니다.

 

 

주문하니 바로 내어주더군요.

 

 

예상보다 맛있었던 밀크티 아이스크림이었습니다.

 

밀크티도 향이 너무 좋았고 맛도 좋았습니다.

 

아이스크림만 보자면 다른 곳 우유아이스크림과 큰 차이는 없었는데

 

밀크티와 같이 아이스크림을 먹으면 정말 맛있었습니다.

 

 

간략한 메뉴들이구요.

 

 

밀크티를 병으로도 판매합니다.

 

 

티라미수나 퐁당쇼콜라가 궁금했지만

 

밥 먹고 난지 얼마 되지 않아서 다음 기회로 미루었습니다.

 

 

저희가 주문한 그것의 광고판

 

그리고 장난감을 파는 토이킹덤도 구경하고

 

영화관에 가서 도라에몽 영화를 봤습니다.

 

예매할 때 극장이 작다고 생각했는데 알고보니 키즈 전용관이었습니다.

 

미리 알았다면 MJ군만 들어갔어도...ㅠㅜ

 

구경을 하고 돌아다니다가

 

저녁 메뉴를 MJ군에게 선택하게 했는데 소바를 먹는다고 해서

 

 

들어간 미진입니다.

 

저도 소바를 좋아라 하기도 하고

 

아직은 조금 더운 느낌의 날이었습니다.

 

 

반찬이야 별거 없죠.

 

 

소바 장국은 주전자에 나옵니다.

 

 

소바 나오구요.

 

저게 위, 아래 두판입니다.

 

 

원하는 취향껏 잘 만들어서 장국에 국수를 적셔서 먹는데

 

이날만의 문제인데 이곳의 문제인지

 

장국이 조금 싱거웠습니다.

 

묽었다고 해야하나... 그냥 마시기엔 나쁘지 않은데

 

국수에 적셔서 먹기엔 조금 옅어서 맛있게 국수를 먹기엔 조금 아쉬웠습니다.

 

가격은 조금 있지만 양은 많았구요.

 

장국만 조금 진했더라면 맛있게 먹을 수 있었을거 같은데 좀 아쉬웠습니다.

 

그리고 구경을 조금 더 하다가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하루종일 놀기에 좋은 공간이더라구요. ㅎㅎ

 

 

posted by 하늘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