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하늘사랑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 263,997total
  • 32today
  • 54yesterday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

2010.09.12 22:54 Food & Beverage/coffee
마지막 커피 강좌입니다..

많은 내용들을 했었고..

머리 속에선 많은 내용들이 스쳐 지나갔습니다..ㅋㅋ

오늘은 마지막이니까

특별히 블렌딩해보기..^^






마지막이라고 쿠키까지..^^


강사님이 제 카메라로 찍으신 로스터..

카메라가 맘에 드신다고..ㅋ


오늘 블렌딩을 해볼 원두들입니다.


탄자니아, 과테말라, 만델링, 이르가체페, 콜롬비아, 케냐..


음.. 케냐는 아직 안꺼내 놓으셨군요..ㅋ

각자가 섞고 싶은대로 섞어서 20g을 만듭니다..

그것을 드립해서 비교해보기..


이것은 강사님꺼..

만델링 10g, 이르가체페 6g, 탄자니아 4g

깔끔하면서 단맛이 있습니다..^^

새로운 블렌드를 발견했다고 좋아하시던..ㅋ

저는 콜롬비아 5g, 탄자니아 5g, 과테말라 5g, 케냐 5g

산미가 강하고 끝에 쓴 맛이 강했습니다..--;;

생각보다 강한 신맛과 쓴맛에 좌절..--;


다른 분이 하셨던

콜롬비아 5g, 이르가체페 5g, 과테말라 10g

깔끔하기는 했는데 약간 약한 느낌..


또 다른 분의 탄자니아 10g, 콜롬비아 5g, 과테말라 5g

이르가체페 대신 과테말라를 넣은 것 만으로
 
산미와 밸런스가 잡힌 녀석으로 바뀝니다.


그래서 저는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콜롬비아 5g, 탄자니아 5g, 과테말라 5g, 이르가체페 5g으로

케냐를 빼고 이르가체페를 넣어봅니다..

산미는 조금 약해졌지만 살아있고 쓴맛이 사라졌습니다..

놀라운 블렌딩의 세계..ㅋ

그리고 마지막으로는

있는거 다 섞어보기..

만델링, 이르가체페, 탄자니아, 콜롬비아, 과테말라, 케냐 각 5g..

산미가 살짝 치고 올라오는 느낌과 그냥 무난한 느낌..

특색이 좀 사라지고.. 그냥 커피...ㅋ


아이스 드립해보기 입니다..^^


원래는 이런 아이스용 드립퍼 밑에 얼음넣는게 있지만..

일반 가정에서는..


이렇게 드립퍼 두개를 겹쳐서 밑에 얼음을 넣어서 사용해도 괜찮다고..


이런식으로 놓고..


드립...


나머지는 같습니다..

뜸들이고...


드립하기..


열심히 내려주시는 강사님..ㅋ


드립퍼 두개로 할 경우에는

얼음이 한 곳만 녹기 때문에 중간에 살짝 돌려주는 게 필요하다고..


그리고 프렌치 프레소 해보기..

뭐 예전에 차 같은거 마셔보고 해서 익숙합니다..

보덤...


커피를 넣고..


물을 붓습니다..


물을 다 붓고..


잠시 기다립니다..

뜸들이는 것과 비슷합니다..




잠시 기다린뒤..


누릅니다..


누르면.. 커피 가루가 거름망에 걸려 밑으로 내려갑니다..


다 누르고 나면


잔에 따라서 마십니다..


기름이 조금 뜨고..

약간 밍밍한 느낌...

체즈베의 위대함이 다시 한번...

이렇게 해서 8주간의 강좌가 마무리 되었습니다..^^


수료증..^^


같이 강좌를 마치신 분들과 강사님 그리고 같이 카페하시는 누님...^^


간단한 뒤풀이 입니다..^^


맥주를 잔뜩 사왔는데..

캔맥주와 펫트는 건드리지도 않고..





와인과...


담소를 나누며..^^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8주간의 강좌를 마쳤습니다..

개인적으로는 궁금했던 부분들도 많이 해소가 되었고

다른 궁금증이 생기기도 했지만

이렇게 한 곳에서 다양한 방법의 커피 만드는(?) 방법을

배울수 있는 곳은 드문것 같습니다.

이번에 배운 것 기본으로 앞으로는

집에서 좀더 맛있는 커피를 즐겨야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본동 | 롤링빈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늘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09.05 10:04 Food & Beverage/coffee


커피강좌 7회...

이제 끝이 보이는..^^

오늘은 아시아, 아프리카 커피...


에티오피아 이르가체페..


탄자니아..








중간에 나온 간식거리 머핀..

커피랑 잘 어울린다..^^




이르가체페..

구수하면서 달착지근한 느낌..

다크 초콜렛 느낌이라고 표현한다고도..



탄자니아 AA

AA는 등급인데.. AAA도 있답니다..

저도 아직 구경도 못해본 AAA..

약간 쓴 듯하면서 끝에 살짝 치고 올라오는 단듯한 느낌??



이건 케냐..

신맛이 있으면서 뒤에는 구수하면서 살짝 씁쓸한 느낌..






이건 마타리..


분쇄한 커피에서 향이 폴폴~~


지푸라기 향??

끝에 가면 힘은 약한데 향이 오래간다..


이건 만델링..


콤콤한 느낌이다..

마셔보면 콤콤하구나 하는 느낌이 팍팍~








우유에 타먹으면 맛있다고 했는데..

만델링 자체를 조금 묽게 내려서..^^

임팩트는 없었다.


오늘은 베트남 커피내리는 방식인 핀.


저렇게 컵위에 놓고 내리는 방법..








컵 위에 핀을 위치해 놓고..


상표입니다..

핀을 제조하는 곳은 많다는..


커피를 적당량 넣고..





중간 덥개를 덮습니다.





뜸을 들이기 위해 물을 조금만..


살짝 붓습니다.


잠시 기다렸다가..


물을 붓습니다.


이정도 부어놓고.


기다립니다...


그러면 커피가 떨어집니다..











원래는 연유가 있어야 하는데..

연유가 없어서 핀으로 내린 커피 맛을 봤는데..

왜 체즈베가 아직도 살아남았는지 알게 해줍니다..

체즈베로 만든 커피..

맛있습니다...

그거에 비하면 핀은..

글쎄요.. 연유가 없었다면..


오늘 잠시 등장한 책..

커피 보관법에 대해서 잠시 이야기를 했습니다..^^

이제 한번 남은 커피 강좌..^^

강좌를 통해 커피에 대한 이해와

저의 취향이 어느쪽인지 알게되어 많은 도움이 된거 같습니다..

커피를 맛있게 마시기 위해

내가 좋아하는 취향이 어떤지 알기위해 배우는 것이지

남한테 자랑하기 위해 배우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본동 | 롤링빈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늘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리뷰본능 2010.09.09 10:56 신고  Addr  Edit/Del  Reply

    사진이 너무 이뻐요~^^

2010.08.28 17:06 Food & Beverage/coffee
어느덧 커피강좌가 6회째이다..

이제 2번밖에 안남음..

배우면 배울수록 앞으로도 생각할 것..

배울 것이 많다는 느낌만..

이번주는 아메리카 대륙의 커피..

비교해보기..

처음에는 콜롬비아..

유명한 커피..


부드러운 신맛과 약간은 묵직한 느낌..


드립하고 남은...


두번째는 브라질..


드립은 강사님이 아닌

각자가 하나씩 맡아서 내린다..


브라질은 뭐..

맛이 부드럽다 못해 심심할 정도의 느낌..

맛있게 내려주는 곳도 있다고 하는데..


중간에 나온 허니브레드..

간식으로 사가져간 식빵을 보시더니

손수 만들어주신..^^


바삭하고 맛있었다.


하나는 꿀이 조금 덜 들어갔고
 
하나는 조금더 들어갔다고


결론은 둘다 맛있었다는...


이건 아마도 과테말라...

커피 색을 가지고 원두를 알아맞추는 것은..

신이면 가능하려나? ^^


구수한 느낌의 과테말라..


이건 강사님의 드립..

코스타리카...





고수의 드립...ㅋㅋ

코스타리카는 밸런스가 잘 맞아있고 가볍고 감칠맛이 난다.


이것은 페루의 드립..

로스팅을 달리한 페루 유기농 원두의 드립..


같이 강의를 들으시는 두분..^^





열심히(?) 드립..


오늘의 참고자료..


페루커피..

부드러우면서 쓴 맛..

브라질하고 비슷하면서도 다른 느낌..


포장부터 페루...

페루전통음식점에서 사용한다고


오늘의 커피 도구는..

체즈베..

가장 오래된 커피 도구..

터키에서 사용하는 도구..

우리나라에도 체즈베를 사용해서 커피를 내려주는 곳이 있다는데..

어디인지는..--;


체즈베..


아주 곱게 간 커피가루를..


체즈베에 넣고


약 14~15g정도 넣는다.


물에 설탕을 적당량 넣는데..

오늘은 각설탕 3개..

물은 체즈베 길이에 약 절반정도 넣는다고..


그리고 끓인다..


잘 지켜보고 있다가..


끓어오르기 시작하는게 보이면..


준비하고 있다가


넘치기 전에..


들어 올린다..


그래서 가라앉힌 후..


다시 끓인다..

그래서 또 끓어오르면..


다시한번 든다..


그리고 다시 한번 끓이기..


들어올리고..


적당히 식힌 뒤에 마시면 된다..^^


진한 느낌..

향도 강하고 색도 진한데..

생각만큼 쓰지는 않다 그냥 진하다..

에스프레소랑 비슷한 느낌인데..

약간 쌍화탕 느낌도 나고..

밑에 있는 것을 마실 수록..

커피 가루가 입안에 그득..

씹어서 먹어야 한다..


구석에 있던 커피 가루..





롤링빈스입니다..^^





그냥 전등을 한번 찍어봤습니다..





이건 개발 중인 신메뉴(?)

겨울철 대비용 메뉴를 개발 중이시랍니다..^^

아직 완성은 안되었지만..

완성품 기대 기대~~^^

이제 두번 남았습니다..^^

다음에는 라떼아트를 배워볼까 생각중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본동 | 롤링빈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늘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08.20 21:06 Food & Beverage/coffee
커피강좌가 절반을 넘어서

5회가 되었다..

오늘은 에스프레소랑 모카포트..


오늘 사용할 에스프레소 머신과 그라인더..

옆에는 인테리어용 선풍기..ㅋ

그래도 돌기는 한다..


가정용 반자동이라는데..

제법 많이.. 아주 많이 비싼 녀석..--;



그라인더..

가정에서 쓰기에 적당하다고 하시는 강사님..

그래도 저렴한 가격은 아님..--;


나름 멋있어(?) 보이는 에스프레소 머신

전원 버튼과 물온도 조절 버튼, 물양 조절버튼과 스팀용 손잡이가 있다.


포터..








자 수업시작~


포터에 적당한 굵기로 분쇄된 커피를 넣고.

위에 남는 부분을 깎아낸다..


지저분한 가루들을 털어내고..


탬퍼링...

탬퍼를 쥘때도 저런 방식으로 쥐고

팔을 쭉 펴서 눌러야지 힘을 잘 받는다고..





한번 가볍게 눌러준 뒤

탬퍼로 가볍게 쳐준뒤

다시 한번 누른다..

이번에는 조금 세게..


잘 눌러서 수평을 맞춘뒤..

머신에 잘 장착(?)한 후

버튼을 누르면 커피가 나온다..


진한 에스프레소가 크레마와 함께...





에스프레소 완성..


한번 사용한 커피는 버리고...


포터에서 나온 커피덩어리..


그리고 세척..

청소도 중요한 것...


청소후에 물을 잘 제거하고 머신에 끼워 놓는다.

온도를 떨어뜨리지 않게 하기 위해서..


이번에는 우유 스팀내보기..





에스프레소를 먼저 뽑은 후..





스팀피쳐에 우유를 따르고...

스팀노즐을 수건으로 감싼 뒤

스팀을 한번 틀어주고..


스팀피쳐에 스팀 노즐을
 
우유 속에 넣고 스팀 분사..





우유 온도가 약 60도 정도 될 때까지 뎁힌다..





온도가 되면 잽싸게 스팀을 잠그고..

스팀노즐에 묻어있는 우유를 잽싸게 닦는다..

조금만 놔두면 굳어버린다고..


커피잔에 따르기..


잘 따르면 크레마가 깨지지 않고 따를 수 있다고..





완성..^^


강사님 작품(?)..ㅋㅋ


에스프레소 원샷...

요정도 양....


약 1온스..


크레마..





에스프레소 만들기 + 우유 스팀내기 실습..


강사님의 지도에 따라 만들어보기..


그리고 모카포트...


모카포트 준비중에 로스팅 하는 것 구경..

마침 로스팅을 하고 계셔서..^^


포트에 커피를 넣고..





잘 깎아준 뒤..


가볍게 한번 두드려준다.


물을 채운 뒤..


잘 잠그고..


불 위에 올린다.

가스불이 없어서 전기렌지 위에..


잠시 기다리면..


커피가 나온다..


처음에는 거품이 좀 나오다가..


커피가 나온다..





적당히 나오면 불을 끄면 되는데..

전기렌지라..^^





여하튼 다 나온 커피..

에스프레소랑 비슷한 느낌이지만..

또 다른..

청소는 좀 귀찮은..--;;

그래도 개인적으론 에스프레소가 더 맛있었다..

그리고 구경하게된 로스팅 후 식히는 과정..


오늘도 재미있는 커피 한잔 어떠세요? ^^
posted by 하늘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08.13 21:23 Food & Beverage/coffee
커피강좌 4회차...

꽤 많은 시간을 한거 같은데..

이제 4번째 강의다..

아직 4번 더 남았다는거..


조금 일찍 도착했기에..

에스프레소 머신이 멋져 보여서..

한 컷...


오늘의 강의 내용인..

이정기 드립퍼와..


고노 드립퍼..


고노 드립퍼는..

나름 예쁘다..ㅋ











인테리어 용으로도 좋을 듯..^^


이정기 드립법..

커피를 본인 나름대로(?) 해석하시어..

차처럼 만들어서 마시는 방법을 개발(?) 하셨다는...


뜸을 들이는 것까지는 같다...


뜸을 들이고 약 1분30초정도 기다린 뒤..


휘익~ 하고 한바퀴 정도만 돌려서 드립...


그렇게 2~3번 정도 내린뒤..

상당히 많은 양의 물을 섞어서 마신다.


3인분의 색...





실제 1인분의 용량인 6g








휘익 돌려서..

희석하면..


이런 색이 나온다..

맛도 구수하니 괜찮은 것 같기도 하고..

ㅋㅋ


이번에는 고노 드립퍼..

일반적인 방식으로는 하리오와 같은 방식으로 내리면 되는데..

독특한 방식이 있어 그 방식으로 내려보기로..





뜸을 들이고...








윗면이 조금 편평해질 때까지 기다린다음..


내리는데...

내리는 방법이 작은 원을 둘레를 돌려가며 12개정도 그리는 거다..

말로는 잘 표현이 안되는데..

직접 보면 확실히 알 수 있다는..^^


죽 내려서 마셔보면..

과다추출인지 상당히 강한 커피가 내려져 나온다..

그리고 커피메이커로 그나마 좀 맛있게 내려 먹는 방법을 알려주셨는데..

그냥 드립퍼 써서 내려 마시는게..

맛의 차이가 너무 나더라...^^

커피강좌 이제 절반...

근데 참 많은걸 한거 같다는 느낌..^^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본동 | 롤링빈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늘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0.08.07 22:23 Food & Beverage/coffee

3번째 커피강좌...

조금씩이나마 알게되고

조금이나마 더 맛있는 커피를 내릴수 있게 되는것 같다. 

오늘 강의내용의 멜리타 드립퍼..

융 드립법에서 착안해서 만들었다는

하리오 드립퍼..

하리오 드립퍼는

드립퍼의 모양이 융과 비슷한 모양이어서

필터의 모양도 멜리타나 칼리타와 다르다..

가격도 비싸단다..^^

하리오 드립퍼와 멜리타 아로마 드립퍼

오늘의 수업은 각각의 특징과 차이점...

적당한 두께로 갈은 커피를 넣고...

뜸들이기...

잠시 기다린 후에..

드립하기 시작..

융과 같은 방식으로 드립한다..

내린 커피..^^

융과 같은 방법이지만 융과는 또 다른 느낌이다..

진하면서도 깔끔한 느낌..

멜리타 아로마..

그냥 멜리타와 차이는 구멍의 위치인데..

그 구멍의 위치가 나타내는 차이는..

잘 모르겠다..

오늘 실습하면서 사용한 커피와 필터들..

1인당 각 드립법으로 1회를 실습한다.

역시 분쇄한 커피를 넣고..



뜸들이기...

물을 적당히 부어 뜸을 들이며...

기다린다..

적당한 시간이 흐른 뒤에..

드립...

열심히 드립하시는 강사님 손..^^

이 멜리타는 내 취향은 아니었지만..

나름 독특한 매력이 있는 것 같았다..

세상엔 쉬운게 없다더니...

커피마저..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본동 | 롤링빈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늘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