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하늘사랑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 271,959total
  • 1today
  • 30yesterday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

'림스커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8.07 [2018년 7월 29일] 디뮤지엄, 성북동? 나들이
2018.08.07 14:22 Travel/나들이

블로그가 좀 많이 뜸했네요.

 

인스타그램을 많이 쓰다보니 블로그에 소홀했던가 싶기도 합니다.

 

그래서 다시 마음을 잡고 블로그를 열심히? 해보기로 했습니다.

 

한남동 디뮤지엄 weather전이 있어서 갔습니다.

 

MJ군이 휙휙휙 지나가는 바람에 자세하게 관람을 하지는 못했습니다만...

 

몇장 사진을 남겼던걸 올려봅니다.

 

관?별로 주제가 조금씩 다르기도 하구요.

 

저런 사진이 집에 있으면 좋겠다 싶기도 하구요.

 

 

멋진 사진도 있었습니다.

 

 

이 사진도 그렇고

 

기발한 아이디어의 사진들이 많았습니다.

 

이 사진은 한번쯤 따라해보고 싶기도 하더라구요.

 

 

이 공간은 빗소리를 들으며 지나가는 공간이었습니다.

 

빗소리가 끝날 때쯤 들리는 소리는...

 

무엇일지 관람을 하시면 들으실 수 있으실겁니다. ㅎ

 

 

그리고 언제나 마지막은 기념품샵.

 

사진집은 약간 아쉬운 느낌이 들어서 사진 않았고

 

저 대형 필름은 원래 필름사이즈로 만들어진 책갈피의 대형사이즈입니다.

 

 

광고물들이 맘에 들었습니다.

 

그리고 시간이 잠시 남아서

 

옆에 있는 카페 세시셀라에 들렸습니다.

 

당근 케잌이 맛있다고 쓰여있어서 궁금해서 가봤습니다.

 

 

에어컨도 있고 천장에 팬도 있어서 시원했습니다.

 

 

당근케잌입니다.

 

제가 당근케잌을 막 좋아하는 편은 아니라서

 

당근케잌을 많이 먹어본건 아닌데

 

이곳 당근케잌은 정말 맛있었습니다.

 

당근케잌 맛있다고 하는 다른 곳 케잌보다 이곳의 케잌이 제 입에 잘 맞더라구요.

 

 

음료도 같이 시켰습니다.

 

 

녹차 밀크쉐이크+카카오닙스였던가...

 

근데 날이 더워서 그런지 너무 녹아서 맛이 별로 없었습니다.

 

 

연유라떼였는데...

 

안달았습니다. 좀더 단 커피를 기대했던건데...ㅎㅎ

 

 

빨대가 딱딱해서 봤더니 하트 모양이더라구요.

 

그리고 MJ군 공연 예매한게 있어서

 

혜화동? 성북동? 쪽으로 이동을 합니다.

 

공연까지 시간이 남아서 점심을 먹으러 가는 길에

 

 

하늘이 참 파랬던 날이었습니다.

 

그만큼 더웠구요.

 

점심은 오랜만에 오박사네왕돈까스

 

 

스프는 여전하구요.

 

 

여름이라 그런지 오이냉국을 주시더군요.

 

 

그리고 등장한 왕돈까스

 

 

오랜만이라 좀 걱정?했는데 다행히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요 근래는 몇번 먹으려했다가 날짜가 안맞아서 못먹었던 기억이..ㅎ

 

점심을 맛있게 먹고

 

시간이 그래도 남아서 근처 괜찮다는 카페로 피신을 합니다.

 

림스 커피로 갔습니다.

 

 

한옥까페라서 서까래?도 보이구요.

 

 

장식은 아직 크리스마스인듯 합니다.ㅎㅎ

 

아니면 너무 더워서 겨울 분위기를...ㅎ

 

 

커피 마시면 잠을 못잘듯 해서 자몽차와 밀크티를 주문했습니다.

 

자몽차는 직접 만드시는건지 맛있게 잘 마셨습니다.

 

사랑참이 마신 밀크티는 적당했다고 하더군요.

 

공연 잘 보고 저녁을 먹고 집으로 오는 길에 하늘이 참 예뻤습니다.

 

 

가을이 성큼 다가오는듯한 하늘인데...

 

너무 덥네요.^^

 

하늘은 1년내내 딱 요정도만 되었으면 참 좋을듯 싶습니다.

 

 

posted by 하늘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