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하늘사랑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 263,936total
  • 25today
  • 69yesterday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

2014.08.19 14:18 Travel/여행

오설록에서 나와서 용머리 해안에 가볼까 했는데

 

민준이가 잠이 들어버렸습니다.

 

그래서 고민하다가 해수족욕카페가 있다고 해서 그곳에 가서 민준이를 유모차에서 재우고

 

잠시 휴식하는 시간을...

 

그나저나 전 용머리 해안과는 인연이 없는듯...

 

예전에 왔을 때는 파도가 쎄서 못내려갔는데 이번엔 날씨가 좋았는데...ㅎㅎㅎ

 

해수족욕카페는 예~전에

 

신촌에 있던 족욕카페 정도를 생각하고 갔는데

 

그곳보다는 좋더군요.

 

완전히 족욕에 특화된 곳이었습니다.

 

따로 이용료는 없으나 인당 음료 한잔정도를 시켜야하는데 이용료 생각하면 나쁘지 않더라는...

 

 

발 담그고 계신 모녀.

 

 

저 뒤쪽은 커플자리로 한칸을 2명이 동시에 이용할 수 있게 되어있더군요.

 

 

족욕을 하며 보이는 풍경.

 

 

한 1시간여 정도 족욕을 하고 민준이가 잠에서 깰때가 되서 짐을 챙겨서 나왔습니다.

 

 

옆에 보이는 빌라??

 

좋아보이더군요.ㅎㅎ

 

나중에 로또라도 되면 저런거나 하나...쿨럭...

 

어디갈까 고민하다가 천제연 폭포로 향했습니다.

 

가까이에 있었어서..^^

 

제 1폭포에 갔는데....

 

중국어만 들리더란....

 

그래서 금방 올라와서 제 2폭포로

 

 

제 2폭포가 시원하고 좋았습니다.

 

다들 1폭포를 먼저 보고 그냥 돌아가는지 사람도 좀 적고 말이죠.^^

 

그리고 제 3폭포쪽으로 가다가

 

 

공중에 보이는 다리!

 

 

그리고 다리에서 보이는 풍경

 

 

저멀리 제 2폭포가 보이네요.

 

 

저 얼굴에 붙이는 V는 언제까지 하련지...ㅎㅎ

 

 

더워서 좀 힘들어보이네요.ㅎ

 

 

여기는 다리 건너 전망대.

 

 

다리 위에서는 그닥 경치가 좋지는 않아요.ㅋ

 

근데 입장료에 다리 이용료가 포함되어있다는...ㅋ

 

 

다시 다리를 건너가기..

 

 

...

 

 

...

 

 

내리막.

 

 

다리가 높고 길다는걸 표현하고 싶었는데 잘 안되네요.ㅎㅎ

 

다리에서 내려와서 제 3폭포에 가야하나 싶어서

 

다녀오시는 분께 여쭤봤더니 안가는게 좋다고 하셔서 패스하고

 

 

옆에 서있던 하르방과 함께.

 

 

다리는 높이 50m!!입니다.

 

저녁을 먹으러 이동.

 

 

오성 식당이라는 곳에 가서 전복돌솥밥을 시켰습니다.^^

 

 

기본찬 나와주시고...

 

 

전복돌솥밥셋트였던가를 시키면 나오는 옥돔구이

 

 

뚝배기 해물탕

 

시원하고 맛있었습니다.

 

 

전복돌솥밥.

 

첫날 먹었던 전복돌솥밥과는 또 다르지만

 

전복이 훨~씬 많이 들어있어서 만족스럽더란..ㅎㅎ

 

 

식사를 마치고

 

식당 앞 하르방과 함께.

 

 

이쪽은 흑돼지 구이를 먹는 쪽이라고 하는군요.

 

풍차를 보려고 신라호텔에 갔는데

 

알고보니 롯데호텔이었다는...ㅎㅎㅎ

 

 

민준아 뭐하니~

 

 

영차영차 쿠션을 가지고 오더니

 

 

쿠션으로 빵굽기 놀이를 합니다.

 

저 쿠션을 좌우로 살짝 흔들어주면 빵이 구워지는 겁니다. ㅎㅎ

 

 

그리고 밖에 있던 썬베드??에 누워서 잠시 휴식하고

 

숙소에 돌아가서 쉬었습니다.^^

 

제주 3일차 끝~!

 

 

posted by 하늘사랑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