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하늘사랑

Recent Comment

Recent Trackback

  • 261,168total
  • 27today
  • 64yesterday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

2014.08.19 15:00 Travel/여행

저녁 먹을 예정으로 생각 중인 식당이 서귀포 쪽에 있어서 쇠소깍에 들렸다가 가기로 했습니다.

 

그래서 도착한 쇠소깍.

 

 

그냥 수상 자전거랑 카약을 타는 곳 정도의 느낌..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는 곳이라고는 하는데..

 

풍광도 나쁘지는 않은데 너무 수상자전거랑 카약타는거로 되어있는거 같기는 하네요.^^

 

 

민준이의 윙크와

 

 

절묘한 손가락!

 

제주도에서 찍은 최고의 사진이 아닐까 싶네요.ㅎㅎ

 

쇠소깍에서 대충 구경을 하고

 

저녁을 먹으러 조금 일찍 이동을 했습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대기를 해야하는 경우도 있는 곳이라 해서...

 

 

밖에서 보면 무슨 카페 같지만..

 

안에서는 돈까스... 그것도 왕돈까스를 파는 곳입니다.

 

 

내부는 나름 아기자기하게 인테리어 되어있구요.

 

 

귀엽습니다.

 

 

호피무늬 쿠션이 맘에 들었는지

 

 

저러고 있네요.ㅎ

 

 

주문한 왕돈까스가 나왔습니다.

 

저 왼쪽위의 빵이...

 

모닝빵이 아닙니다. 햄버거빵입니다.

 

보통 이거 하나로 두명이 먹는다 하더군요.

 

소스가 감귤을 넣었는지 색다른 맛이 났습니다.

 

 

요건 1인분용 못난이 돈까스.

 

흔히 보기 쉬운 일본식 돈까스 풍인데

 

이곳의 돈까스는 흑돼지로 만든다고 들었는데 그래서 그런지 부드럽고 맛있더군요.^^

 

 

소스가 매운 왕돈까스도 있다고 하니 성인의 입맛에는 그게 더 맞을지도 모르겠습니다.

 

 

가게 앞 뜰에서...

 

저 초가집처럼 보이는 곳에서 예전엔 숙박도 했다는거 같던데...

 

 

저녁을 먹고 숙소로 돌아가는데

 

예전에 왔던 기억을 더듬어 표선쪽 해안도로로 가봤습니다.

 

그냥 쭉 보시는걸로..

 

 

.

 

 

.

 

 

.

 

 

.

 

 

.

 

 

.

 

 

.

 

 

여기는 표선 근처의 해수욕장인데 물이 쫙 빠진거 같네요.

 

 

.

 

 

.

 

 

숙소에 돌아왔습니다.^^

posted by 하늘사랑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